교육 주요 뉴스

이천, 정홍전 3대 이천스피치 리더십 회장 취임
이천, 정홍전 3대 이천스피치 리더십 회장 취임
"내 고향 이천을 사랑하고 한참 봉사하고 우리 이천에 크나큰 그늘을 만들도록 하겠습니다." 정홍전 이천스피치 리더십 제3대 회장의 취임 일성이다. 정 회장은 지난 17일 오후 금강웨딩홀에서 송석준 국회의원과 홍헌표 이천시의회의장, 신동헌 광주시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가졌다. 취임사를 통해 정 회장은 "봉사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이천스피치가 작은 밀알이 되어 세상의 빛과 소금의 역할을 하며 지역 봉사단체들과 연대하여 동문회의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나무가 좋지 못하면 그늘조차 만들지 못한다는 고사 성어 악목무음(惡木無陰)처럼 내 고향 이천을 사랑하는 마음에서 큰 봉사를 실천해 이천이 발전하는데 한 몫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정홍전 회장은 동원대학교 평생교육원 CEO과정 총원우회장을 역임했으며 이천시 호법면 주민자치위원장으로 지역은 물론 이천시 발전에 앞장 서 왔다. 이에 앞서 조봉산 이임회장은 “그동안 총동문회 발전과 화합을 위해 애써주신 각 기수별 회장들과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취임하는 정홍전 회장과 함께 회원들이 혼연일체가 되어 이천의 스피치 인구 저변확대에 이바지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 2013년 스피치 불모지인 이천에 처음으로 스피치 리더십을 선보인 ‘이천스피치리더십’은 지역사회를 이끌어 갈 지역 리더를 양성한다는 취지로 의사표현능력이나 대중연설,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방법 등을 익히고 있다. 현재 24기 수업이 진행 중이며 이들은 12주간의 스피치리더십 교육을 이수하고 총동문회에 가입하게 된다.
관광명소서 UCC영상물 만드는 공무원 교육 눈길
관광명소서 UCC영상물 만드는 공무원 교육 눈길
용인시가 강의실 주입식 교육 대신 현장에서 UCC영상물을 제작하는 신규 공무원 교육 프로그램을 시작해 눈길을 끌고 있다. 용인시는 24일부터 이틀 간 최근 임용한 71명의 직원들을 대상으로 강의실서 UCC영상물 제작기법을 익힌 뒤 10팀으로 나눠 新용인8경을 촬영하고 이를 영상물로 제작해 발표까지 하는 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 과정에서 기흥호수공원이나 용인농촌테마파크, 용인자연휴양림, 이동저수지 등 新용인8경 현장과 관내 역사·문화시설들을 돌아보며 지리를 익히고 시에 대한 이해를 높이게 된다. 또 팀별로 동영상을 제작해서 발표하는 과정을 통해 토론과 팀워크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것은 물론 정리·발표 기법을 익히고 창의적 사고를 하는 훈련까지 하게 된다. 시가 이 같은 UCC영상물 제작 현장교육을 기획한 것은 규정설명이나 문서작성 등 기존의 획일적인 주입식 교육만으로는 공직자들이 빠르게 발전하는 사회에 적응하며 시민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하기 어렵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특히 최근 다수의 부서가 참여해야 하는 복합민원이 늘어나는 추세인데다 기존에 없던 새로운 정책을 만들어내기 위한 아이디어 발굴의 필요성이 늘어나고 있는 점도 감안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공직자에게 기대하는 서비스가 다양하고 복잡해지는 추세를 반영해 새로운 교육 프로그램을 만들었다”며 “신규 공직자들이 반짝이는 시각으로 담아온 新용인8경의 새로운 모습은 기존 공직자들에게도 신선한 느낌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교육 인기 기사

1
이천, 정홍전 3대 이천스피치 리더십 회장 취임
이천, 정홍전 3대 이천스피치 리더십 회장 취임
"내 고향 이천을 사랑하고 한참 봉사하고 우리 이천에 크나큰 그늘을 만들도록 하겠습니다." 정홍전 이천스피치 리더십 제3대 회장의 취임 일성이다. 정 회장은 지난 17일 오후 금강웨딩홀에서 송석준 국회의원과 홍헌표 이천시의회의장, 신동헌 광주시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가졌다. 취임사를 통해 정 회장은 "봉사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이천스피치가 작은 밀알이 되어 세상의 빛과 소금의 역할을 하며 지역 봉사단체들과 연대하여 동문회의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나무가 좋지 못하면 그늘조차 만들지 못한다는 고사 성어 악목무음(惡木無陰)처럼 내 고향 이천을 사랑하는 마음에서 큰 봉사를 실천해 이천이 발전하는데 한 몫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정홍전 회장은 동원대학교 평생교육원 CEO과정 총원우회장을 역임했으며 이천시 호법면 주민자치위원장으로 지역은 물론 이천시 발전에 앞장 서 왔다. 이에 앞서 조봉산 이임회장은 “그동안 총동문회 발전과 화합을 위해 애써주신 각 기수별 회장들과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취임하는 정홍전 회장과 함께 회원들이 혼연일체가 되어 이천의 스피치 인구 저변확대에 이바지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 2013년 스피치 불모지인 이천에 처음으로 스피치 리더십을 선보인 ‘이천스피치리더십’은 지역사회를 이끌어 갈 지역 리더를 양성한다는 취지로 의사표현능력이나 대중연설,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방법 등을 익히고 있다. 현재 24기 수업이 진행 중이며 이들은 12주간의 스피치리더십 교육을 이수하고 총동문회에 가입하게 된다.
2
관광명소서 UCC영상물 만드는 공무원 교육 눈길
관광명소서 UCC영상물 만드는 공무원 교육 눈길
용인시가 강의실 주입식 교육 대신 현장에서 UCC영상물을 제작하는 신규 공무원 교육 프로그램을 시작해 눈길을 끌고 있다. 용인시는 24일부터 이틀 간 최근 임용한 71명의 직원들을 대상으로 강의실서 UCC영상물 제작기법을 익힌 뒤 10팀으로 나눠 新용인8경을 촬영하고 이를 영상물로 제작해 발표까지 하는 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 과정에서 기흥호수공원이나 용인농촌테마파크, 용인자연휴양림, 이동저수지 등 新용인8경 현장과 관내 역사·문화시설들을 돌아보며 지리를 익히고 시에 대한 이해를 높이게 된다. 또 팀별로 동영상을 제작해서 발표하는 과정을 통해 토론과 팀워크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것은 물론 정리·발표 기법을 익히고 창의적 사고를 하는 훈련까지 하게 된다. 시가 이 같은 UCC영상물 제작 현장교육을 기획한 것은 규정설명이나 문서작성 등 기존의 획일적인 주입식 교육만으로는 공직자들이 빠르게 발전하는 사회에 적응하며 시민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하기 어렵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특히 최근 다수의 부서가 참여해야 하는 복합민원이 늘어나는 추세인데다 기존에 없던 새로운 정책을 만들어내기 위한 아이디어 발굴의 필요성이 늘어나고 있는 점도 감안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공직자에게 기대하는 서비스가 다양하고 복잡해지는 추세를 반영해 새로운 교육 프로그램을 만들었다”며 “신규 공직자들이 반짝이는 시각으로 담아온 新용인8경의 새로운 모습은 기존 공직자들에게도 신선한 느낌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